안동시,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 2개지구 선정…72억원 확보
안동시,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 2개지구 선정…72억원 확보
  • 오종명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6시 0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개발사업으로 조성된 안동시 일직면 몽실마을
안동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는 2020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서후면, 남후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 2개 지구가 선정돼 총사업비 72억 원(국비 50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서후면 기초 생활 거점 육성 사업은 3년간 다목적광장조성, 서후 안전거리 조성, 주민역량 강화 등 지역의 문화·복지시설 등 기초생활기반 확충에 총 37억 원이 투입된다.

남후면 기초 생활 거점 육성 사업은 3년간 총 35억 원을 투입해 무릉 행복 누리 센터 조성,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 주민역량 강화 등 지역의 문화·복지시설 등 기초생활기반 확충에 나선다.

또한, 계속 사업으로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 4개소(도산면, 북후면, 예안면, 녹전면)에 2020년도 국비 21억 원을 확보해 농촌 인프라 정비와 특화발전을 통해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일 계획이다.

이밖에도 안동시는 지역 주민들과 현장 포럼을 통해 2021년 신규사업으로 풍산읍·임동면 중심지 활성화, 안동시 신 활력 플러스사업을 발굴해 공모사업 신청을 준비 중이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