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명태·고등어·참조기 물가 조정…수산물 6900t 방출
경북도, 명태·고등어·참조기 물가 조정…수산물 6900t 방출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8시 4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추석맞이 수산물 물가안정관리를 위해 정부가 보유하고 있는 수산물 6939t을 방출한다.

10일 도에 따르면 이번에 방출되는 품목은 명태 4641t, 고등어 1232t, 오징어 351t, 갈치 453t, 참조기 262t 등 5종으로 시중가격보다 10~30% 저렴한 판매가격으로 방출됨에 따라 소비자 부담이 예년보다 크게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경북도는 성수품 및 특산품 할인판매 행사를 통한 소비촉진으로 명절 수산물 수급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할 계획이다.

또 올바른 수산물 유통질서 확립을 위해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시군 등 유관기관과 협조해 수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 지도단속도 함께 추진한다.

주요 단속 대상은 추석 수요증가로 수입산이 국내산으로 원산지가 둔갑될 우려가 큰 제수용품과 선물세트 등이다.

김두한 경북도 해양수산국장은 “도민이 체감하는 수산물 물가안정을 통해 도민이 안전하고 맛있는 수산물을 적정한 가격에 즐기는 풍요로운 한가위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