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스포츠 전훈 열기로 '후끈'
경산시, 스포츠 전훈 열기로 '후끈'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5일 17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6일 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쾌적한 스키 청소년 대표팀 등 경기력 향상 구슬땀
경산시가 사시사철 경기가 가능한 실내체육관 등 스포츠 인프라를 체계적으로 구축, 선수들의 전지훈련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경산시.
경산시가 농구·배구·핸드볼·배드민턴 등의 경기가 가능한 실내체육관과 수영·축구·야구·테니스·럭비구장 등 스포츠 인프라를 체계적으로 구축, 선수들의 전지훈련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스키(알파인) 청소년 대표팀(지도자 2명, 선수 15명)이 지난 6일부터 25일까지(19박 20일간) 하계 합숙훈련을 위해 경산시를 찾아 기본체력강화 및 기초기술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이 외에도 제주도 서귀포시청 육상팀을 비롯한 4팀 40여 명의 선수들이 경산시를 찾아 시민운동장, 실내체육관, 경북체육고, 영남대에서 경기력 향상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경산에는 시민운동장을 비롯 농구·배구·핸드볼·배드민턴 등이 가능한 실내체육관을 갖추고 있으며, 수영장·축구장·야구장·테니스장·럭비구장·궁도장 등 스포츠 인프라가 체계적으로 구축돼 전지훈련지의 메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스포츠 시설뿐만 아니라 기온이 따뜻하고 주변 대도시와 연계 도로망이 잘 정비돼 선수들의 동계 훈련지로 선호하고 있으며, 시민운동장은 제2종 육상경기장으로 400m, 8레인 육상 트랙이 잘 갖춰져 육상 전지훈련장으로서 손색이 없다.

특히, 경산실내체육관은 사계절 냉·난방 사용으로 기후 조건과 상관없이 실내에서 경기와 훈련을 동시에 할 수 있도록 쾌적한 환경을 유지하고 있으며 시는 훈련장에 전지훈련 선수단 환영 현수막을 걸고, 웨이트실 무료 개방 등 다양한 행정 지원을 하고 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적극적인 행정 지원과 시설관리로 경산지역을 방문한 전지훈련 선수단이 불편함 없이 훈련을 소화하고 만족한 훈련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