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넘어간다"…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
[포토] "넘어간다"…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
  • 박영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6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6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스님들의 옛 산중장터 ‘2019 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가 지난 3일 팔공총림 동화사에서 개막했다. 6일 오후 시념인 씨름대회 승가부가 진행된 특설 씨름장에서 스님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번 승시에는 씨름대회 외에 승시장터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전시마당 등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가 마련됐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스님들의 옛 산중장터 ‘2019 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가 지난 3일 팔공총림 동화사에서 개막했다. 6일 오후 시념인 씨름대회 승가부가 진행된 특설 씨름장에서 스님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번 승시에는 씨름대회 외에 승시장터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전시마당 등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가 마련됐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스님들의 옛 산중장터 ‘2019 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가 지난 3일 팔공총림 동화사에서 개막했다. 6일 오후 시념인 씨름대회 승가부가 진행된 특설 씨름장에서 스님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번 승시에는 씨름대회 외에 승시장터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전시마당 등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가 마련됐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스님들의 옛 산중장터 ‘2019 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가 지난 3일 팔공총림 동화사에서 개막했다. 6일 오후 시념인 씨름대회 승가부가 진행된 특설 씨름장에서 스님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번 승시에는 씨름대회 외에 승시장터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전시마당 등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가 마련됐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스님들의 옛 산중장터 ‘2019 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가 지난 3일 팔공총림 동화사에서 개막했다. 6일 오후 시념인 씨름대회 승가부가 진행된 특설 씨름장에서 스님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번 승시에는 씨름대회 외에 승시장터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전시마당 등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가 마련됐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스님들의 옛 산중장터 ‘2019 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가 지난 3일 팔공총림 동화사에서 개막했다. 6일 오후 시념인 씨름대회 승가부가 진행된 특설 씨름장에서 스님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번 승시에는 씨름대회 외에 승시장터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전시마당 등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가 마련됐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스님들의 옛 산중장터 ‘2019 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가 지난 3일 팔공총림 동화사에서 개막했다. 6일 오후 시념인 씨름대회 승가부가 진행된 특설 씨름장에서 우승을 차지한 스님이 환호하고 있다. 이번 승시에는 씨름대회 외에 승시장터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전시마당 등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가 마련됐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스님들의 옛 산중장터 ‘2019 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가 지난 3일 팔공총림 동화사에서 개막했다. 6일 오후 시념인 씨름대회 승가부가 진행된 특설 씨름장에서 스님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번 승시에는 씨름대회 외에 승시장터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전시마당 등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가 마련됐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스님들의 옛 산중장터 ‘2019 팔공산 산중장터 승시 축제’가 지난 3일 팔공총림 동화사에서 개막했다. 6일 오후 시념인 씨름대회 승가부가 진행된 특설 씨름장에서 스님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번 승시에는 씨름대회 외에 승시장터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전시마당 등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가 마련됐다.

박영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영제 기자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