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NSF팀, 2019년 소셜벤처 경연대회 우수상 수상
대구대 NSF팀, 2019년 소셜벤처 경연대회 우수상 수상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7일 20시 4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8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산 악취제거 큐브(D-Cube) 출품 아이디어 부문
2019년 소셜벤처 경연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대구대 학생들.(왼쪽부터 노도영, 홍준호, 오석권 학생).대구대.
2019년 소셜벤처 경연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대구대 학생들.(왼쪽부터 노도영, 홍준호, 오석권 학생).대구대.

대구대(총장 김상호) 학생들이 최근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 주관한 ‘2019년 소셜벤처 경연대회’에서 우수상(사회적기업진흥원장상)을 수상했다.

창의적인 소셜벤처 아이디어를 통해 혁신적인 사회적경제 기업 모델을 발굴하고 창업 저변을 확대하기 위한 이번 대회는 아이디어 부문(청소년, 대학생), 창업연계(일반창업, 글로벌성장) 부문으로 나눠 진행됐다.

노도영(기계공학전공 4학년), 홍준호(식품환경안전학전공 4학년), 오석권(전자공학과 4학년) 등 3명으로 구성된 대구대 NSF팀은 ‘축산 악취제거 큐브(D-Cube)’를 출품해 아이디어 부문(대학생)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축산 악취제거 큐브는 축사에서 배출되는 가축 분뇨로 인해 발생하는 악취를 예방하기 위해 규조토와 황토를 배합해 만든 친환경 물질인데 작은 육면체 모양으로 만들었다 해서 ‘큐브’라는 이름을 붙였다.

이 제품은 악취의 원인이 되는 암모니아 가스를 30%가량 저감하는 효과를 입증하는 등 현재 개발을 진행 중이다. 다른 화학물질과는 달리 가축 분뇨와 섞여도 벼 비료로 사용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큐브는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기존 제품이 장기간 탈취가 불가능하고, 온도에 따라 탈취 효과가 저감되는 문제점을 보완했다는 점에서 경쟁력을 갖췄다는 평가다.

노도영 학생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해외에서 가축 전염병이 급속도로 퍼짐에 따라 축산 농가에 대한 환경 개선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 자연스럽게 ‘큐브’와 같은 친환경 제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 팀은 올해 국내 대표적 대학생 창업 대회인 ‘대학 창업유망팀 300 대회’에서 40위권 진출을 확정하고 더 높은 상위권 진출을 노리고 있으며, 올해 G-STAR 대회에 출전을 준비 중이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