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올해 최강' 제19호 태풍 하기비스’ 일본 상륙하나…한국도 영향 가능성
'올해 최강' 제19호 태풍 하기비스’ 일본 상륙하나…한국도 영향 가능성
  • 류희진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8일 08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8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3일 태풍 예상 위치. 윈디닷컴 제공
올들어 발생한 태풍 중 가장 강하고 규모가 클 것으로 예상되는 19호 태풍 ‘하기비스(HAGIBIS)’가 계속해서 북상하고 있다.

현재까진 일본 규슈 남단으로 향해 일본 동쪽 해안을 타고 올라갈 가능성이 크지만, 한반도가 영향권에 드는 여부는 아직 확실치 않다.

또 태풍이 규슈에 상륙하더라도 세력이 워낙 강력한 데다 강풍반경이 매우 넓어 한반도에도 영향을 미칠 수도 있어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다.

대구기상청에 따르면 7일 오후 3시 기준 태풍은 괌 동북동쪽 약 430㎞ 부근 해상에서 시속 26㎞의 속도로 서북서진 중이다.

현재 중심기압 945Pa(헥토파스칼), 순간 최대풍속 시속 162㎞의 소형급 태풍이며 강풍반경은 400㎞다.

하기비스는 오는 9일 새벽 3시께 괌 북서쪽 약 700㎞ 부근 해상까지 자리를 옮긴 뒤 다음날(10) 오후 3시께는 일본 오키나와 동남동쪽 약 890㎞ 부근 해상에 위치할 전망이다.

이후 오는 12일(토요일)에는 오키나와 동북동쪽 약 640㎞ 부근 해상까지 도달하면서 일본 열도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다만, 한반도가 태풍의 영향에 드는 여부는 아직 불확실하다.

태풍 예상 진로도. 기상청 제공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하기비스는 29∼30℃인 고수온 해역을 지나면서 상하층 바람차이가 없는 조건으로 서남서진 하면서 매우 강하고 빠르게 발달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올들어 발생한 태풍 중 이번 태풍이 가장 강하고 규모도 가장 크게 발달할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태풍의 위치는 우리나라에서 매우 떨어져 있는 데다, 북태평양고기압과 찬 대륙고기압 등 주변 기압계의 큰 변화로 진로와 이동속도의 불확실성이 크다”고 덧붙였다.

류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류희진 기자
류희진 기자 hjryu@kyongbuk.com

포항 남구지역, 의료, 환경, 교통,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