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설·부적절한 행동" 경북경찰청, 독도경비대장 전출 조치
"욕설·부적절한 행동" 경북경찰청, 독도경비대장 전출 조치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8일 22시 4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8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도
경북지방경찰청 홈페이지 청장과의 대화방에 독도경비대장이 부하 대원들에게 욕설 등 부적절한 행동을 했다는 제보의 글이 올라 해당 A 경감은 전출되고 감찰 중인 것으로 8일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20∼21일 경찰청 ‘청장과의 대화방’에 독도경비대원들이 당시 독도경비대장인 A 경감 행태에 관해 쓴 글이 비공개로 잇따라 올라왔다.

해당 글들은 A 경감이 평소 대원들에게 욕설하고, 근무 시간에 술을 마시는 등 독도경비대장으로서 부적절하게 행동한다는 주장을 담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독도경비대의 특수성을 고려해 사안을 중대하게 보고 두 번째 글이 올라온 지 사흘 만인 24일 A 경감을 다른 곳으로 인사 조처하고 대원들을 상대로 피해 사실 조사에 들어갔다.

경북경찰청 관계자는 “독도경비대원 제보를 받고 경비대장을 교체한 뒤 감찰 중이지만 현재 로서는 자세한 내용을 말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