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15일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올해부터 임신부까지 확대
경북도, 15일부터 독감 무료 예방접종…올해부터 임신부까지 확대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9일 21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0일 목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5세 이상은 22일부터 실시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인플루엔자(독감) 유행에 대비해 12세 이하의 어린이, 임신부 및 만 7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오는 15일부터 25개 시군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 953개소에서 독감 무료 예방접종이 시작된다고 7일 밝혔다.

65세 이상 어르신은 오는 22일부터 순차적으로 실시하며, 이는 초기 혼잡을 방지해 여유롭게 접종하기 위함이다.

특히 올해는 임신부와 태아, 출생 후 6개월 미만 영아의 건강보호를 위해 인플루엔자 무료접종이 임신부까지 확대된다. 다만 발열, 감염증상 또는 만성질환이 있다면 의사와 상담 후 접종여부를 결정해야 한다.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은 주소지에 관계없이 전국 보건소 및 지정의료기관에서 무료접종이 가능하며, 각 대상자는 접종 기간에 맞춰 본인의 건강 상태를 잘 알고 있는 가까운 의료기관 또는 보건소를 방문해 예방접종 받으면 된다.

지정의료기관은 예방접종도우미(nip.cdc.go.kr)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재광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인플루엔자로 인한 입원과 사망을 줄이고 질병 부담을 감소시키기 위해서는 예방접종이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라며 “원활한 백신 공급을 위해 도 및 시군에도 충분한 백신을 확보하고 있으며, 도민 면역력 향상을 위한 예방접종 시행과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