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제철초등학교, 15~17일 초판본·희귀본 도서전 개최 '눈길'
포항제철초등학교, 15~17일 초판본·희귀본 도서전 개최 '눈길'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1일 10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1일 금요일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제철초등학교가 15일부터 17일까지 학교도서관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희귀고서 40여점을 전시하는 도서전을 개최한다.
포항지역 초등학교가 이육사의 시집을 비롯한 희귀도서전을 개최해 눈길을 끌고 있다.

포항제철초등학교는 책 읽기 좋은 가을을 맞이해 15일부터 17일까지 학교도서관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책을 더욱 가까이하고, 고서 가치의 중요성을 발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이 학교 한 교사가 소장하고 있던 희귀고서 40여 점을 전시하는 도서전을 개최한다.

포항제철초등학교가 15일부터 17일까지 학교도서관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희귀고서 40여점을 전시하는 도서전을 개최한다.
이번 희귀도서전에는 항일 독립운동가이자 시인인 이육사의 시집 ‘육사시집’(유고시집, 1946년 초판, 서울출판사, 문화재청 근대문화유산 문학목록 제097호)을 비롯해 일제감정기 친일 문장을 한 줄도 쓰지 않은 수필가 한흑구 수필집 ‘동해산문’(1971년), ‘인생산문’(1974년) 및 박문출판사에서 간행된 김소월 시집 ‘소월시초’(1946년), 일제강점기에 발간된 ‘삼국사기 1’, ‘삼국유사(1927년, 계명구락부)’, 강소천 선생 추모 작품집 ‘봄동산 꽃동산’, 박경종 동시집 ‘초록바다’, 박목월의 동시집 ‘산새 알 물새 알’, 한서 ‘포은집’, ‘성학십도’, 최현배의 ‘한글의 바른길’ 등 40여 권이 전시된다.

포항제철초등학교가 15일부터 17일까지 학교도서관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희귀고서 40여점을 전시하는 도서전을 개최한다.
또한 1960년대 5,6학년 국어 교과서와 일제 감정기 ‘조선어독본’ 그리고 포항제철동·서초등학교 개교 초기의 문집, 신문 등도 함께 전시돼 눈길을 끈다.

포항제철초등학교 홍미희 도서관 담당사서는 “지역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희귀고서를 볼 수 있는 학교도서관에서의 이 전시는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은 물론 지역주민에게도 관심을 불러일으킬 관람이 될 것 같다”면서 “과거 간행된 원본 도서를 통해 우리 조상의 슬기와 문화를 배우고 다시 그 소중함을 깨닫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