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 수성구청, 제30회 수성구민상 선정…구자보·남병웅 씨
대구 수성구청, 제30회 수성구민상 선정…구자보·남병웅 씨
  • 배준수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6일 19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7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상식, 31일 수성아트피아 ‘수성사랑음악회’ 행사서
(왼쪽부터) 구자보 · 남병웅 씨

대구 수성구청은 올해 30회를 맞는 수성구민상 수상자로 구자보(71)·남병웅(64)씨를 선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사회봉사 부문 수상자 구자보씨는 월남전에 참전한 국가유공자로, 1975년 범어1동 방범대원 활동을 시작으로 2001년부터 10년간 범어1동 방위협의회장직을 수행하는 등 지역사회 안전을 위해 노력했다.

2006년부터 현재까지 범어1동 수성사랑 실버봉사단장으로 활동하며 환경정화와 치매 환자 청소 도우미 등의 봉사활동을 적극 추진했고, 수성경찰서 아동안전지킴이로 아동 안전과 보호에 노력하는 등 따뜻한 나눔과 배려 확산에 기여했다.

교육문화 부문 수상자 남병웅씨는 웰빙생활건강연구소 대표이자 대구경북흥사단 평생교육원장으로, 1998년 평생학습으로 인생 2막을 개척해 2010년 애기애타(愛己愛他) 웃음동아리, 2011년 평강공주 학습동아리, 2014년 전래놀이 동아리 등 평생학습 동아리 다수 창립과 활성화를 통해 인재육성과 일자리 창출에 도움을 줬다. 지역주민 대상 애기애타 웃음교실 운영으로 행복 바이러스 전파, 재능기부 학습봉사 등을 통한 배움 나눔 활동 등으로 인재양성 및 지역 문화진흥 등 깨어있는 삶터 조성에 기여했다.

수성구민상은 43만 구민의 이름으로 수여하는 수성구의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해마다 학계, 언론계, 시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수성구민상 시상심의위원회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하며, 1990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54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2016년부터는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사회에 공헌한 분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자 지역발전, 사회봉사, 교육문화 부문으로 나누어 수상자를 선정하고 있다.

시상식은 31일 수성아트피아에서 열리는 ‘수성사랑음악회’ 행사 중 진행된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