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시교육청, 수영실기교육 수영장 확충
대구시교육청, 수영실기교육 수영장 확충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0일 21시 2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말 농업마이스터고 개장…초등생 수영실기교육 지원 기대
대구 농업마이스터고에ㅓ 수영장이 개장, 학생들으 수영실기교육을 돕는다.
대구시교육청이 수영실기교육 위해 수영장을 확충한다.

시 교육청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수영실기교육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올 11월 말 농업마이스터고에 수영장을 개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세월호 사고 후 학생들의 생존 수영에 대한 관심이 높았다.

이에 따라 지난 2014년 세월호 사고 이후 2015년부터 교육부 지침에 따라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에서 수영실기교육이 일괄 도입됐다.

수영실기교육은 초등학생의 물에 대한 적응력 향상과 위기상황에서 자기 생명 보호 능력을 강화하는 데 주력해 왔다.

시 교육청은 기조 학교 수영장 5곳 외에 지난 2014년 대구세명학교, 2018년 평리중학교, 2019년 새본리중학교, 문성초등학교(이동식수영장) 수영장을 확충했다.

농업고에 수영장이 들어서면 전체 10곳의 학교 수영장을 보유하게 된다.

시 교육청은 수영실기교육을 지난 2014년 시범실시 후 2015년 초등학교 3학년을 대상으로 시작해 2019년부터는 초등학교 전 학년으로 대상을 확대했다.

3·4·5학년은 전체 학생, 1·2·6학년은 희망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총 6만 2000여명이 10시간씩 교육을 받고 있다.

2019년 10월 현재 수영실기교육에 활용된 수영장은 전체 30곳으로 시 교육청 보유 수영장 9곳 이외에도 지자체 보유 수영장 8곳, 사설 수영장 13곳이다.

내년에는 농업마이스터고 인근 10여개 초등학교 2500여명 학생의 수영실기교육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임오섭 체육보건과장은 “농업마이스터고 수영장 개장 이후에도 원활한 수영실기교육을 위해 수영장 이용 학생수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할 것”이라며 “수영실기교육에 지장이 없도록 수영장 확충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