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국제주니어 챔피언십 테니스대회, 김장준·조나형 남녀 단식 우승
국제주니어 챔피언십 테니스대회, 김장준·조나형 남녀 단식 우승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0일 21시 2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테니스협회 이곤 회장과 이사들이 2019년 ATF 구미 14세부 국제주니어 챔피언십 테니스대회 시상식을 하고 있다.
세계 테니스 유망주들이 구미에서 실력을 겨뤘다.

2019년 ATF 구미 14세부 국제주니어 챔피언십 테니스대회가 지난 12일부터 20일까지 9일간 구미 금오테니스장에서 열렸다.

아시아테니스연맹(ATF)과 대한테니스협회(KTA)가 주최하고, 구미시 테니스협회가 주관한 대회는 12일, 13일 예선전과 14일부터 20일까지의 본선 경기로 진행됐다.

경기방식은 남녀단식 및 남녀 복식 토너먼트 및 순위결정전으로 본선 경기는 3세트 매치, 매 세트 타이브레이크 방식이 적용됐다.

한국을 비롯한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카자흐스탄, 일본, 인도, 호주, 몽골, 홍콩 등 9개국에서 200여명의 테니스 꿈나무들이 출전했다.

경기결과 복식 경기는 김장준·김주안(남자), 강나림·chogsomjav(여자)조, 단식 경기는 조나형(여자), 김장준(남자) 선수가 우승했다.

준우승은 복식 김동건·서정훈(남자), 이수인·이예준(여자) 조와 단식 최온유(여자),노호영(남자) 선수가 각각 차지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