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코인터내셔널, 미얀마 가스전 3단계 개발사업 '잰걸음'
포스코인터내셔널, 미얀마 가스전 3단계 개발사업 '잰걸음'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0일 22시 2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1일 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美 맥더모트사와 기본설계 계약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지난 9일 미국 맥더모트와 미얀마 쉐(Shwe)가스전 3단계 공사 기본설계 계약을 체결했다.
포스코인터내셔널(대표 김영상)이 미얀마 가스전 3단계 개발사업에 본격적인 박차를 가한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지난 10월 현대중공업과 미국 맥더모트 등 2개사를 미얀마 쉐(Shwe)가스전 3단계 공사를 위한 기본설계(FEED) 업체로 선정했으며, 지난 9일 미국 맥더모트와 기본설계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맥더모트와 현대중공업은 신규 압축 플랫폼과 브릿지 링크·기존 플랫폼 개조 등 FEED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포스코인터내셔널은 내년 중 1개 업체를 EPCIC(설계·구매·제작·설치·시운전) 수행업체로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미얀마 쉐 가스전 개발은 총 3단계로, 현재 2단계 사업이 진행 중에 있으며, 쉐 가스전은 오는 2021년, 쉐퓨(Shwe Phyu) 가스전은 2022년 2단계 첫 가스 생산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향후 미얀마 가스전 3단계 개발을 완료하고, 천연가스의 생산·액화·수송·판매에 이르는 전 과정을 아우르는 ‘LNG(액화천연가스) 밸류체인’ 완성을 가속화함으로써 포스코그룹의 100대과제 조기 달성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한편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지난 2000년부터 미얀마 가스전 탐사를 시작해 2013년부터 상업생산을 시작했으며, 가스전은 그 동안 대내외 경기 악화에도 불구하고 캐시카우(수익창출원) 역할을 하고 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