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 다옴 CC 골프장 11월 말 대중제로 개장
김천 다옴 CC 골프장 11월 말 대중제로 개장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0일 22시 2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1일 월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시행자 지정·실시계획 인가, 2020년까지 24홀규모로 조성
김천시 구성면 송죽리 대중제 다옴CC 골프장 모습. 김천시
김천 베네치아 골프장이 새 주인을 만나 다옴 CC 골프장으로 다시 태어난다.

김천시는 지난 5일 구성면 송죽리 600번지 일원에 조성될 다옴CC 골프장에 대해 사업시행자 지정 및 실시계획 인가를 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다옴 CC 골프장은 올해 11월부터 2020년 12월 말까지 75만955㎡의 면적에 24홀 규모의 대중제로 조성된다.

골프장 대지는 체육시설 28만2000㎡(37.66%), 클럽하우스 등 건축 시설용지 1만2116㎡(1.61%), 그 외 주차장 등 기반시설 14만1371㎡(18.82%), 녹지용지 31만4624㎡(41.90%)다.

사업시행자인 ㈜다옴은 실시계획 인가 후 이미 조성된 18홀을 우선 운영하기 위해 경상북도에 체육 시설업을 등록할 예정이며 이번 달 안 골프장 오픈을 목표로 준비 중이다.

이어 나머지 6홀도 조속히 공사에 착수해 2020년 12월 완공할 계획이다.

다옴 CC 골프장은 최초 2006년 쌍뜨르앤리조트(베네치아)로 사업이 추진되던 중 금융위기로 인해 공사 중단, 인가취소 및 각종 소송 등으로 지연됐다.

시 관계자는 “본 골프장이 그동안 금융위기 등으로 방치돼 오다가 우여곡절 끝에 재개된 만큼 특색 있는 골프장으로 조성돼 일자리 창출뿐만 아니라 골프 관광객 유치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어 주길 기대한다”고 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