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인터뷰] 영주 장수초 김세혁 학생 "사람들이 맛보면 웃음 짓는 제빵사가 꿈"
[인터뷰] 영주 장수초 김세혁 학생 "사람들이 맛보면 웃음 짓는 제빵사가 꿈"
  • 손석호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27일 21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28일 목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 퀴즈쇼 왕중왕전 금상 수상
2019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퀴즈쇼 왕중왕전이 27일 오후 포항시 남구 세명고등학교 강당에서 열렸다. 영주 장수초등학교 5학년 1반 김세혁학생이 금상을 수상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대상을 받지 못한 것은 조금 아쉽지만, 안전 상식도 익히고 좋은 결과도 얻어 기쁩니다.”

이번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 퀴즈쇼 왕중왕전에서 최후의 2인까지 남아 준우승인 금상을 차지한 영주 장수초등학교 5학년 김세혁 군은 아쉬움과 기쁨이 공존하는 표정을 지었다.

김 군은 “친구랑 함께 서로 예상 문제를 풀며 즐기면서 공부를 했다”며 “믿고 응원해준 어머니께 먼저 감사하다”고 홀가분하게 웃었다.

지난 4월에 간 수학여행 때에도 문제집을 들고 올 정도로 많은 노력을 했고, ‘매사 적극적인 성격에 집중력이 좋다’며 김 군의 지도 교사는 그의 장점을 칭찬했다.

김세혁 학생은 “지난해에는 지역 예선에서 떨어졌는데 올해는 훨씬 향상된 성적을 얻어 행복하다. 주관식 문제에서 외래어 맞춤법을 정확히 쓰는 것이 솔직히 어려웠다”라며 “알레르기 치료에 도움이 되는, 사람들이 맛보면 웃음을 지을 수 있는 유기농 빵을 만드는 제빵사가 꿈”이라고 야무진 장래희망을 말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