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인터뷰] 김천 다수초 장시영 교사 "학생들이 좋아하는 길 연구하는 교사되고파"
[인터뷰] 김천 다수초 장시영 교사 "학생들이 좋아하는 길 연구하는 교사되고파"
  • 손석호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27일 21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28일 목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 퀴즈쇼 왕중왕전 지도교사상
2019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퀴즈쇼 왕중왕전이 27일 오후 포항시 남구 세명고등학교 강당에서 열렸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안전골든벨 왕중왕전에서 우승한 임승민 군은 오히려 덤덤한 편이었다.

옆에서 환한 미소로 응원하고, 어깨를 두드리며 진심으로 축하하며 격려한 이는 임 군을 지도한 장시영(34·김천 다수초) 선생님이었다.

7년차 교사인 그는 훌륭한 제자 덕분에 ‘지도교사상’을 수상하며 함께 기쁨을 나눴다.

장 선생님은 “승민이가 4학년 때부터 3년 연속 계속 골든벨에 도전, 졸업을 앞두고 올해 대상을 수상하게 돼 제가 더 기쁘다”라며 “학생의 꾸준한 노력이 좋은 결실을 맺게 된 것 같다”고 인자한 웃음을 지었다.

지도 비결을 묻는 질문에 “한 번 외운 것은 잊지 않고, 다양한 독서를 통해 상식이 많은 임 군이 스스로 준비를 잘 했다”며 “방과 후 학습 지도에 간식 등 세심한 지원을 해 주신 교장 선생님께서도 큰 도움을 주셨다”며 자신의 역할에 대해 겸손해했다.

장 교사는 “학생들이 좋아하는 것이 무엇인지 연구하고, 꿈을 찾는데 도움을 주는 교사로 기억에 남고 싶다”고 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