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안동병원, 리더스포럼 제13회 졸업식 열려…평균나이 72세
안동병원, 리더스포럼 제13회 졸업식 열려…평균나이 72세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2일 20시 1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3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졸업생 88명
2일 열린 안동병원 리더스포럼 제13회 졸업식 모습

안동병원 리더스포럼 제13회 졸업식이 2일 안동병원 컨벤션홀에서 열렸다.

평균나이 72세 학생들은 32주 동안 교양, 건강, 생활, 체험강좌 등 다양한 커리큘럼을 모두 이수했다.

올해 졸업생은 88명으로 3월 입학생 93명의 95%에 달했다. 졸업생의 49%가 모든 수업에 개근했지만 학생 5명은 출석일수 3분2를 못 채워 졸업장을 수여받지 못했다.

졸업식은 1년의 교육과정을 회고하는 졸업영상과 시상식 등 다채로운 구성으로 진행됐으며 선배동문과 지역 기관단체에서 참여해 축하했다.

학생회 임원으로 봉사한 권기복 학생회장이 재단이사장상을 수상하고 최고령 조옥연(85)학생이 동창회상을 받는 등 각 분야별로 시상식이 열렸다.

13주년을 맞은 리더스포럼은 지역 어르신의 평생교육에 기여하기 위해 안동병원이 2007년 설립했으며 올해 졸업생 88명을 비롯해 1193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안동병원은 내년 2월에 리더스포럼 제14기 신입생을 선발할 계획이며, 65세 이상이면 지원이 가능하다.

한편 안동병원은 2일 노인복지를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0만 원을 대한노인회 안동시지회에 전달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