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국립칠곡숲체원, 2019 지역사회공헌 인정 공공기관 선정
국립칠곡숲체원, 2019 지역사회공헌 인정 공공기관 선정
  • 박태정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4일 20시 1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5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공헌 인정기관 선정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 국립칠곡숲체원 (원장 조영순)은 지난 3일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와 보건복지부가 공동으로 주관한 ‘2019 지역사회공헌 인정제’에서 지역사회공헌 인정 공공기관으로 선정돼 인정패를 받았다.

‘지역사회공헌 인정제’는 비영리단체와 협력관계를 맺고 1년 이상 사회공헌활동을 한 기업·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지난 7월 처음 시행된 제도다.

칠곡숲체원은 청년창업 활성화를 위한 일자리창출과 사회적 취약계층 대상 교육기부 등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해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적 가치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조영순 칠곡숲체원장은 “이번 인정기관 선정을 계기로 사회공헌활동을 더욱 확산하고 사회적책임(CSR)을 통한 적극경영을 통해 사회적 가치 확산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