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항공고, 예술꽃 새싹학교 발표회·정기연주회 개최
경북항공고, 예술꽃 새싹학교 발표회·정기연주회 개최
  • 권진한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9일 20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교생 1인 1악기 음악교육 통한 전인적 인성교육 기반
경북항공고 연주회

경북항공고등학교는 지난 8일 영주 제일교회 본당에서 450여 명의 성도와 학생, 학부모들이 참석한 가운데 김정훈 교수 사회로 2019 예술꽃 새싹학교 발표회 및 제6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주회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예술꽃 새싹학교를 후원으로 전교생이 1인 1악기 음악교육을 통해 전인적인 인성교육에 기반을 두고 있다.

이에 따라 매주 창의적 체험활동 시간에 연습한 곡들을 중심으로 무대에 올려져 감동적이고 수준 높은 연주회로 영주 제일교회 본당에서 많은 관객들에게 감탄과 깊은 감동을 주었다.

경북항공고등학교 오케스트라와 합창단은 지난 2014년 창단되어 예술꽃 새싹학교의 중요한 프로그램 중에 하나로 자리 잡아 가고 있다.

오케스트라 구성은 재학생과 학부모, 지역민, 교사등 80여명의 단원과 합창단은 재학생 67명으로 구성 되어 오케스트라단은 정진태 교수가 합창단 지휘는 박찬희 교사로 진행됐다.
 

경북항공고 연주회

합창단은 영화‘라이언 킹, 위한단 쇼맨’OST 주제곡과 성가 곡으로 구성했다.

오케스트라 단원들은 영화 ‘인피니티 워’ OST 모차르트의 세레나데 ‘작은 밤의 음악’요한 슈트라우스 ‘아름답고 푸른 도나우 강’곡을 연주했다.

특히 엔딩 무대는 오케스트라와 합창단 더불어 성악과 교수 김병호 교장과 제자들이 함께 우정 출연해 연합으로 성가 곡을 불러 풍성함과 특별함이 더 했다.

문기동(3학년) 학생은 “바쁜 시간을 활용해 연습과 연습으로 단원들 모두 멋지게 연주해서 행복하고 자랑스럽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병호 교장은 “항공기술교육 만큼 예체능 교육에 중점을 두어 학생들의 아름다운 인격 형성에 교육목표를 두고 있다”며 “아름다운 선율과 화음이 어우러진 멋진 학생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이 행복하다”고 말했다.

한편 경북항공고등학교는 전국 최연소 항공정비사를 양성하는 최고의 맞춤형 교육과정과 교육시설로 우리나라 항공교육의 새로운 장을 열어가는 명품학교로 당당하게 자리매김하고 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