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현기 전 경북도 행정부지사, 20일 출판기념회 열고 총선 행보
김현기 전 경북도 행정부지사, 20일 출판기념회 열고 총선 행보
  • 전재용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12일 21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후 3시 칠곡교육문화복지회관
김현기 전 경북도 행정부지사 저서 표지
김현기 전 경상북도 행정부지사가 출판기념회를 열고 본격적으로 총선 출마 행보에 나선다.

김 전 부지사는 오는 20일 오후 3시 칠곡교육문화복지회관에서 저서 ‘다시, 시작’ 출판기념회를 연다. 지난 30년 동안의 공직 경험을 바탕으로 만든 저서를 통해 지역과 국가발전을 위해 다시 헌신하겠다는 의지를 밝힐 계획이다.

김 전 부지사는 “공직 15년은 경북도에서, 15년은 행정안전부 등 중앙부처에서 다양한 경험과 전문성을 쌓았다. 공직 30년은 오로지 지방발전과 경북발전을 위한 길이었다”고 밝혔다. 특히 “경북도청 재직 당시 성주와 고령, 칠곡 발전을 위한 사업발굴과 예산확보에 혼신의 노력을 다했고, 중앙정부에서 일할 때에도 항상 지역을 먼저 챙겼다”며 “칠곡, 성주, 고령은 고향”이라고 말했다.

그는 출판기념회에서 지역 민생현장을 누비며 경험한 내용을 바탕으로 지역발전과 미래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김 전 부지사는 “국민이 피땀 흘려 이룩한 대한민국호가 문재인 정권에 침몰하고 있다”며 “안보와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의 준엄한 가치를 바로 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민과 국민의 뜻을 받들어 유린된 헌정질서를 바로 잡고 시장과 기업에 자유를, 남북과 한미관계를 바로 세우는데 밀알이 되겠다”고 밝혔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