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친절 이미지 확 벗어 버립시다”
“불친절 이미지 확 벗어 버립시다”
  • 경북일보
  • 승인 2001년 08월 27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1년 08월 27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컵문화운동협회 ‘수요친절학교’ 개설
“무뚝뚝하고 불친절하다는 이미지를 확 벗어 버립시다” 월드컵문화시민운동대구협의회(회장 김기택)와 친절교육협회(회장 김세환)는 오는 29일부터 두달간 예정으로 ‘수요친절학교’를 개설키로 하고 수강생 모집에 나섰다.
‘친절학교’는 2002년 월드컵축구대회와 2003년 유니버시아드대회 등 대구에서 열리는 국제 행사를 앞두고 외지인들로부터 다소 무뚝뚝하고 불친절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대구시민들의 이미지를 바꿔나가기 위해서 마련됐다는 게 행사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번 행사에는 경험이 풍부한 친절교육 강사 9명이 나서 ▲친절과 배려하는 마음 ▲스마일 시민이 됩시다 ▲알고보면 부드러운 사람입니다 ▲전화에도 인격이 있습니다 ▲말 한마디로 천냥 빚을 갚습니다 등을 주제로 9차례에 걸쳐 강의한다.
행사를 주관한 친절교육협회 김세환 회장은 “대구시민들이 속 깊은 정이 많지만 겉으로 보기에는 무뚝뚝해 보여 불친절하다는 불명예를 짊어져 왔다”며 “그 마음을 조금씩 표현한다면 누구보다도 친절하다는 평가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구시립중앙도서관 후원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7시∼9시까지 도서관 1층 회의실에서 열리며 대구시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경북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