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서천 폐철교, 자전거 도로 만든다
경주 서천 폐철교, 자전거 도로 만든다
  • 경주=김성웅기자
  • 승인 2001년 09월 28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1년 09월 28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12억 투입 공사 돌입
경주 형산강 서천 폐철교 교각을 이용해 조성되는 자전거도로 공사가 시작됐다.
시는 27일 기공식을 갖고 총사업비 12억원을 투입, 총 길이 526m 폭 4m의 자전거와 보행자 전용도로를 내년 4월말까지 준공키로 했다.
시는 폐철교를 자전거도로로 활용, 철거비용 5억원 정도를 절감할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내년 4월 이 도로가 완공되면 석장동 부흥마을 92가구가 직접적인 수혜를 입게 되며 김유신 장군묘와 옥녀봉 접근이 한결 수월해 진다.
시는 또 야간조명시설과 도로난간에 경주를 상징하는 금관과 석가탑, 성덕대왕신종 등의 문양을 새겨 넣어 새명소로 만들 계획이다.







경주=김성웅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