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신천하수처리장 등 6개소 11월까지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대구 신천하수처리장 등 6개소 11월까지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 김현목기자
  • 승인 2015년 06월 24일 22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5년 06월 25일 목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가 신천하수처리장 등 6개소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한다.

시는 이번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로 신재생에너지 이용보급 촉진 및 활성화에 부응하고 온실가스 감축과 에너지 자립화에 기여할 것으로 내다봤다.

태양광 발전시설은 환경기초시설과 상수도매곡정수장 등에 유휴 부지와 옥상을 활용해 설치된다.

시 건설본부는 사업비 15억원을 들여 신천하수처리장 등 6개소에 465㎾를 설치하며 이번달 말 공사에 들어가 11월 말 완료할 예정이다.

설치장소는 신천하수처리장 150㎾, 매곡정수장 125㎾, 안심하수처리장 60㎾, 노동복지회관 15㎾, 달서천하수처리장 65㎾, 서부하수처리장 50㎾다.

이번에 설치되는 6곳을 포함해 지금까지 공공기관 및 복지시설에 55개소 3.4㎿를 설치해 연간 68만㎾h의 전력이 생산되며 이 같은 수치는 연간 1천100가구가 쓸 수 있는 전력이다.

안종희 건설본부장은 "일사량이 풍부한 대구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확대 설치하면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 자립화를 위한 저탄소 녹색도시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혐오시설인 환경기초시설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 에너지 자립 환경교육장으로 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현목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