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간호인력취업교육센터, 찾아가는 유휴간호사 교육
대구·경북간호인력취업교육센터, 찾아가는 유휴간호사 교육
  • 임찬혁 기자
  • 승인 2016년 07월 13일 11시 08분
  • 지면게재일 2016년 07월 13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경주지역 30명 참가…지역 중소병원 인력난 해소 기대
대구·경북간호인력취업교육센터는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포항대학교 간호학과에서 ‘찾아가는 유휴간호사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대구·경북간호인력취업교육센터는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포항대학교 간호학과에서 ‘찾아가는 유휴간호사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이 교육은 지역의 유휴간호사들이 경력단절을 이겨내고 간호인력을 필요로 하는 중소병원과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원으로 재취업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이번 교육에는 포항·경주지역에 거주하는 유휴간호사 30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참가자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교육 후 취업설명회도 개최된다

또 이들은 3일간의 이론과 실기교육을 마친 뒤 포항·경주지역 중소병원에서 실습을 거쳐 재취업하게 될 예정이다.

한편 보건복지부 위탁 ‘찾아가는 유휴간호사 교육’은 대학을 갓 졸업한 신규 간호사와 달리 본인 거주 지역의 의료기관에 취업할 수 있어 간호사 인력의 대도시 쏠림현상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고순희 포항대 간호학과장(전 경북간호사협회 회장)은 “보건복지부 위탁으로 대한간호협회 간호인력취업교육센터가 주관하는 유휴간호사 재취업교육사업이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을 운영하고자 하는 지역 의료기관의 간호인력난 해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임찬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