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 16전비 통신설비기능장 5명 탄생
공군 16전비 통신설비기능장 5명 탄생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7년 06월 12일 19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6월 13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교대 비행훈련장치반서 자격증 취득…완벽한 조종사 비행훈련 지원 가능
상사 강경백(13년. 12월27일), 중사 허경남(15년 5월20일.), 중사 어현준(’6년5월20일), 원사 이수익(17년5월18일), 중사 장민성(17년5월18)
공군 제16전투비행단 지상교육훈련대(이하 지교대 ) 비행훈련장치 반에서 통신설비기능장 자격증 취득 요건을 갖춘 5명 전원이 기능장 자격증을 취득했다.

지교대 모의비행 훈련 장치는 다수의 컴퓨터 프로세서가 유기적으로 통신하며 가상의 비행환경을 구현하는 최첨단 훈련 장치인 만큼 고도의 전문성이 요구된다.

한 사무실에서 5명의 기능장 자격증 보유자가 탄생함으로써 더욱 완벽한 조종사 비행훈련 지원이 가능해졌다.

통신설비기능장은 유·무선 통신 설비에 관한 최상급 숙련기능을 가진 전문기능인력임을 증빙하는 자격증으로 9년 이상의 실무경험이 있어야 시험에 응시할 수 있을 만큼 자격요건이 까다롭고 시험 난이도가 높아 합격자가 소수에 불과하다.

기능장 자격증을 취득하기 위해 지교대원들은 각각 6개월간 일과 외 시간을 아껴가며 휴식도 마다하고 시험을 준비했다.

평일에는 부대 장비를 이용해 과제를 복습하며 실전 능력을 쌓았고, 매주 주말에는 왕복 500㎞ 거리에 떨어져 있는 서울의 자격증 학원을 오가며 시험에 필요한 전문 지식을 습득했다.

16전비 지상교육훈련대장 김인선(공사 46기) 중령은 “대원들이 각고의 노력 끝에 이뤄낸 성과인 만큼 매우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지교대의 전문성을 지속해서 신장시켜 빈틈없이 비행훈련을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