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도민체전 기간 교통정체 뚫는다
상주시, 도민체전 기간 교통정체 뚫는다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8년 04월 16일 22시 29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4월 17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운동장 진입로 조기개통
경북도민 체전을 앞두고 상주시가 국도 3호선~시민운동장 간 도시계획도로 중로를 조기 개통했다.
제56회 경북도민 체전을 앞두고 상주시가 국도 3호선~시민운동장 간 도시계획도로 중로(1-5)를 조기 개통했다.

지난 2014년 토지보상을 시작해 총 33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 이 도로는 길이 438m, 폭 20m의 왕복 4차로로 애초 올 9월 준공 예정이었으나 도민체전을 앞두고 사업에 박차를 가해 지난 13일 조기 개통에 이르게 됐다.

박윤석 도시디자인과장은 “국도 3호선에서 시민운동장으로 바로 진입할 수 있도록 개설한 이 도로는 도민체전 주 경기장인 상주 시민운동장의 관문 역할은 물론 도체 기간 동안 시민운동장 주변에 있는 차량을 분산시켜 교통 정체를 크게 해소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