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의회, 제194회 제1차 정례회 개회···10일간의 의사의정 돌입
영천시의회, 제194회 제1차 정례회 개회···10일간의 의사의정 돌입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03일 21시 4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04일 화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시의회 제194회 제1차 정례회가 3일 개회했다.
영천시의회(의장 박종운) 제194회 제1차 정례회가 3일 개회, 12일까지 10일간의 의사의정에 들러갔다.

이번 정례회는 2017회계연도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결산 및 예비비지출 승인안’, ‘2018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등에 대해 예산집행의 적정성과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예산편성을 면밀히 검토하고 심사한다.

또 김병하 운영위원장이 대표 발의한 ‘영천시 행복택시 운행 및 이용주민 지원에 관한 조례안’과 집행부에서 제출한 ‘영천시 평생교육 진흥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 등 14건의 안건을 심의·의결한다.

먼저 이날 제1차 본회의에서 정례회 회기를 결정하고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구성했으며 위원장에 전종천 의원, 간사에 김선태 의원, 위원에 김병하, 조창호, 이갑균, 우애자 의원 등 6명이다. 전종천 예결위원장은 “예산이 적법·타당하게 효율적으로 집행했는지 면밀히 검토하고 추경예산의 편성목적과 취지를 꼼꼼히 따져 재정적 낭비를 미연에 방지하는 의회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말했다.

앞으로 시의회는 4일부터 7일까지 각 상임위원회별로 조례안과 예?결산안을 예비심사하고 10일부터 11일까지 2일간은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열어 각 상임위원회에서 심사한 예·결산안을 종합적으로 검토·조정한다.

정례회 마지막 날인 12일은 제2차 본회의를 열고 부의안건을 처리하고 이번 회기를 마무리 한다.

박종운 의장은 “이번 정례회는 2017년도 세입세출 결산 승인과 제2회 추경예산안 및 조례안 등을 다루는 중요한 회기인 만큼 의원 여러분의 의정역량을 한데 모아 시민의 다양한 의견이 정책에 반영되도록 소임을 다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