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의회 "부패 앞 단호·신민 앞 당당"…청렴 교육 실시
대구시의회 "부패 앞 단호·신민 앞 당당"…청렴 교육 실시
  • 박무환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3일 19시 5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4일 수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광역시의회 의원과 의회사무처 공무원 50여명이 반부패 청렴 교육을 받고 있다. 대구시의회 제공
대구광역시의회(의장 배지숙)는 23일 오후 시의회 3층 회의실에서 대구시 의원과 의회사무처 공무원 50명을 대상으로 반부패 청렴 교육을 했다.

교육 중간에는 청렴 텀블러를 만들어 ‘부패 앞에 단호히, 시민 앞에 당당히’ 구호를 외치며 청렴 실천 퍼포먼스를 펼치기도 했다.

이날 교육은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 공직사회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수준 상승에도 불구하고 최근 일부 지방의회의 물의에 따른 시민들의 불신을 해소하고, 대구시의회 구성원들의 청렴 윤리 제고와 실천 의지를 다지기 위해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정승호 국민권익위원회 청렴 교육 전문강사가 맡았다.

시의원들이 주민 대표로서 청렴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청렴 리더십을 함양할 수 있도록 돕는 한편, 청탁금지법, 행동강령, 업무추진비 등과 관련된 주요 위반사례를 알기 쉽게 설명하면서 이해를 넓히기도 했다. 강의 후에는 의정활동 중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사례를 중심으로 참여한 의원들과 열띤 질의 응답 시간을 가지며 토론을 이어나갔다.

교육 중간에는 참석 시의원들과 사무처 공무원들이 청렴 텀블러를 만들며 청렴실천 퍼포먼스를 가졌다.

시의원들을 비롯한 교육 참석자들은 청렴 문구와 친필로 청렴 서약을 한 텀블러를 들고, ‘부패 앞에 단호히, 시민 앞에 당당히’라는 구호를 외쳤다. 청렴 의정 실천과 환경보호 동참 의지를 다지는 동시에 향후 시민과 소통하고 신뢰받는 대구시의회 만들어 가겠다는 대구시의원 서른 명의 다짐을 다시 한 번 되새기는 계기가 됐다.

배지숙 의장은 “대구시의회는 제8대 의회 개원 이후 ‘업무추진비 집행기준 및 공개를 위한 조례’를 제정해 청렴 의정활동을 추진해 왔다”면서 “ 앞으로 한층 강화된 반부패와 청렴 의정활동을 실현하여 시민들의 사랑과 신뢰를 회복해 나가는 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