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상주 자전거박물관 입구 새단장
상주 자전거박물관 입구 새단장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2일 10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2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 단장된 상주자전거박물관 입구 경사로.
상주자전거박물관 입구가 새롭게 단장됐다.

방문객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관람 환경을 제공하고자 박물관 입구 경사로에 목재 화단을 조성한 것.

이 경사로는 자전거박물관을 찾는 관람객들이 오가는 주된 통행로였으나 보행자와 자전거 탑승자가 함께 통행해 평소 접촉 사고 가능성이 컸던 곳이다.

윤호필 관장은 “목재 화단을 제작해 경사로 입구에 배치하면서 자전거 출입을 자연스럽게 제한하면서 봄기운 물씬 풍기는 꽃도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