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아파트관리사무소, 복지사각지대 위기가정 발굴 협약 체결
영천시-아파트관리사무소, 복지사각지대 위기가정 발굴 협약 체결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4일 17시 2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공동체' 만들기 행정 총력
영천시는 관내 아파트관리사무소와 위기가정 벌굴을 위한 민관협력 복지공동체 만들기 협약을 체결했다.
영천시는 복지사각지대 위기가정 발굴을 위해 아파트관리사무소와 협약 체결하고 이웃이 이웃을 돌보는 ‘복지공동체’ 만들기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시는 최근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활성화를 위한 교육을 실시하는 한편 지난 21일에는 지역 내 17개 아파트관리사무소장, 운영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복지위기가구 발굴 및 지원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으로 아파트는 위기가구를 발굴하는 ‘발굴단’ 역할을 하고 시는 복지상담 및 서비스를 제공, 지역 곳곳에 복지사각지대가 없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최기문 시장은 “이번 협약은 주민 스스로 참여해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살피고, 알리고, 보살피는 민·관 협력의 복지안전망 구축이라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며 “아파트 주민과 밀접한 관리소장과 운영위원장이 시민 모두 행복할 수 있도록 함께 고민하고 시민 중심의 복지공동체를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