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지방분권 태스크포스 출범…단장 김명호 의원 선임
경북도의회, 지방분권 태스크포스 출범…단장 김명호 의원 선임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4일 20시 0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분권형 헌법개정 추진·도민 공청회·토론회 등 추진
24일 출범한 경북도의회 지방분권 태스크포스 소속 위원들이 장경식 의장과 함께 결의를 다지고 있다.
경북도의회가 24일 지방분권 실현 및 지방의회 발전을 위해 지방분권 태스크포스를 출범시켰다.

단장에 김명호 의원을 선임하고 위원으로 이종열, 홍정근, 박채아, 박창석, 정영길, 박태춘 의원 등이 활동한다.

또 필요한 경우 MOU를 체결한 경북대 등 지역 4개 대학을 중심으로 자치분권 전문가들이 외부 자문을 지원한다.

지방분권 TF는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의 보완과 지방분권형 헌법개정 추진 등 지방의회의 주요 과제에 대해 국회 및 행정부, 각 정당 지도부에 지방분권 실현을 촉구하고, 도민 공청회와 전문가 토론회를 통해 주민 공감대를 형성하는 등 의회차원의 지방분권 운동을 전개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명호 단장은 “지방분권 TF가 지방자치시대에 걸맞는 자치분권 확보와 지방의회의 권한 확대를 위한 마중물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지방의회의 권한 확대는 지방의원의 특권 확대가 아닌 지방의회가 제대로 된 일과 역할 할 수 있는 토대이다”고 강조했다.

장경식 도의회 의장은 인사말을 통해 “진정한 지방분권이 실현되기 위해서는 지방의회의 독립성 제고 또한 매우 절실하다”며 “지방분권 TF가 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300만 도민들과 함께 의회차원에서도 물심양면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