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읍면동 복지 차량 24대 지원 배치
상주시, 읍면동 복지 차량 24대 지원 배치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08일 17시 4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09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문 상담·생활실태 등 확인
상주시청 전정에서 조용문 행정복지국장(왼쪽)이 함창읍 하상섭 읍장(오른쪽)에게 복지 차량을 전달해주고 있다.
상주시가 맞춤형 복지팀의 기동력 확보를 위해 각 읍면동에 복지 차량 1대씩을 지원 배치해 주민들이 크게 반기고 있다.

복지 사각지대 발굴 지원과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를 위해 전기자동차(복지 차량) 24대를 구매해 지난 5일 상주지역 24개 읍면동에 모두 전달하면서 신속한 서비스를 가능토록 한 것.

이 차량은 사회복지 공무원이 찾아가는 방문 상담과 생활실태 확인, 긴급지원, 물품지원 등의 용도로 사용된다.

조용문 행정복지국장은 “복지 차량이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을 발견하고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구현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상주시 맞춤형 복지팀은 지난 2016년 7월 함창읍과 계림동을 시작으로 2019년 4월까지 24개 읍면동(기본형 1개소, 권역형 중심동 9개소, 권역형 일반동 14개소)에 설치됐고 하는 일은 도움이 필요하지만 적절한 서비스를 받지 못하는 가구를 방문하거나 유선으로 확인해 대상자 별 욕구에 따른 다양한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통합 사례관리 업무 수행 등이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