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명만 상처받길 원치 않아"…인니 남성, 두 여성과 동시 결혼
"한명만 상처받길 원치 않아"…인니 남성, 두 여성과 동시 결혼
  • 연합
  • 승인 2019년 08월 19일 15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9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네시아 남성, 두 신부와 동시 결혼[인스타그램 makassar_iinfo]

인도네시아의 남성이 “한 명만 상처받는 것을 원치 않는다”며 두 여성과 동시에 결혼해 화제가 됐다.



19일 트리뷴뉴스 등에 따르면 보르네오섬 인도네시아령 칼리만탄 서부 한 마을에서 신랑 1명과 신부 2명의 이색적인 결혼식 장면을 찍은 동영상과 사진이 SNS를 통해 퍼졌다.

이들 세 명은 한꺼번에 웨딩 베일을 쓰고 결혼식을 진행했다.

신랑은 “나는 어느 한 명이 상처받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 그래서 동시에 두 사람과 결혼하기로 결심했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 남성, 두 신부와 동시 결혼[인스타그램 makassar_iinfo]

동영상에는 신랑이 혼인 서약을 하자 두 신부가 각각 신랑의 손에 키스하고, 하객들이 환호하는 장면이 찍혔다.

신랑은 단 10만 루피아(8천550원)의 지참금으로 결혼했다고 현지 언론은 보도했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