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2019 경주국제유소년(U-12) 축구대회 23일 개막…6일간 열전 돌입
2019 경주국제유소년(U-12) 축구대회 23일 개막…6일간 열전 돌입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0일 17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1일 수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인·브라질·미국·카자흐스탄 등 11개국 20개팀 400여명 참가
2019경주국제유소년(U-12)축구대회가 오는 23일부터 28일까지 알천축구장 및 시민운동장에서 진행된다. 사진은 지난대회 우승팀인 스페인 셀타비고가 우승컵을 들고 환호하고 있는 모습.
‘2019 경주국제유소년(U-12) 축구대회’가 오는 23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28일까지 6일간 경주에서 펼쳐진다.

경주시와 한국유소년축구연맹, 경주시축구협회 주최·주관으로 국제축구연맹(FIFA) 승인을 받아 개최되는 이번 대회는 한국, 스페인, 브라질, 미국, 카자흐스탄 등 11개국 20팀 400여 명이 참가해 알천축구장 및 시민운동장에서 총 62경기가 진행된다.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한국유소년 축구대표팀은 화랑, 충무, 백호, 청룡 4팀으로, 각 팀은 2019 화랑대기 전국 유소년 축구대회에서 선발된 선수들로 구성됐다.

23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26일까지 3일간 예선조별리그, 27일 본선 토너먼트로 결승 진출팀을 가려, 28일 준결승전과 결승전을 치를 예정이다.

경주시는 이번 대회를 위해 경기장을 사전 점검해 화랑대기 후 미흡한 시설을 재정비하고, 각국의 선수단이 머무르는 동안 불편함이 없도록 각 팀별로 통역원, 안내공무원, 서포터즈 단체를 지정하는 등 차질 없는 대회 운영을 위한 만반을 준비를 마쳤다.

참가선수단은 26일 오후 경주박물관 등 주요 유적지를 관람하며 천년 고도 경주에 대해 탐방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주낙영 시장은 “축구 꿈나무들이 보다 넓은 무대에서 국제적인 감각을 익히는 한편, 서로의 문화를 배우고 우정을 나누며 세계적인 선수로 성장하는데 의미 있는 대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