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권익위, '이동 신문고' 27일 상주 중앙시장서 운영
국민권익위, '이동 신문고' 27일 상주 중앙시장서 운영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5일 16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6일 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권익위원회의 ‘시골 장터 이동 신문고’ 차량
국민권익위원회는 오는 27일 상주 중앙시장 입구 KB증권 앞에서 ‘시골 장터 이동 신문고’를 운영한다.

현장 행정구현과 권익보호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운영하는 시골 장터 이동 신문고는 분야별 전문 조사관과 협력기관 관계자로 구성된 상담반이 지역 전통시장 상인과 주민들의 고충을 듣고 해결해 주는 현장 중심의 고충 민원 상담 서비스다.

상주지역 고충 민원은 이날 중앙시장 입구 KB증권 앞에 주차된 상담버스 안에서 진행되는데 상담을 희망하는 시민은 사전 예약 없이 운영시간 내에 상담버스를 방문하면 된다.

주요 상담분야는 일반행정과 문화, 교육, 노동, 산업, 농림, 환경, 도시계획, 교통, 도로, 세무, 주택, 건축, 경찰 등 모든 분야다.

윤보영 공보감사담당관은 “그동안 몸이 불편하거나 거리가 멀어 민원상담을 이용하지 못했던 지역 주민들이 이번 기회를 잘 활용해 고충 민원을 해결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