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경북도립무용단 초청 추석 맞이 ‘춤, 듣다’ 무용공연
영천시, 경북도립무용단 초청 추석 맞이 ‘춤, 듣다’ 무용공연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5일 09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5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후 7시 영천시민회관 스타홀에서
경북도립무용단 공연 ‘해설이 있는 춤 소리 그리고 놀자’ 포스터.
영천시는 민족 최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시민과 함께하는 추석맞이 특별공연 해설이 있는 ‘춤, 소리 그리고 놀자-춤, 듣다’ 무용공연을 무료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공연은 5일 오후 7시 영천시민회관 스타홀에서 열리며 우리의 전통춤인 한국무용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무형유산인 전통춤의 보전과 발전을 위해 마련한 공연프로그램이다.

특히 이날 이애현 안무가는 경북도립무용단의 아름다운 몸짓으로 표현하는 전통춤인 한국무용을 시민들이 쉽게 공감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해설해 준다.

무료로 진행되는 경북도립무용단의 ‘춤, 듣다’ 공연 입장권은 당일 오전 10시부터 시민회관에서 배부한다.

김창로 공연기획담당은 “앞으로도 시민들의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장르의 수준 높은 공연을 유치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