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윤종도 무소속 경북도의원 후보 표밭갈이 박차
청송군 윤종도 무소속 경북도의원 후보 표밭갈이 박차
  • 원용길 기자
  • 승인 2018년 06월 06일 08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6월 06일 수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일 윤종도 후보가 청송군청사거리에서 퇴근 길 인사를 하고 있다.
6·13지방선거 청송군선거구 무소속 윤종도 경북도의원 후보가 표밭갈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윤 후보는 지난 4일 오전부터 안덕장과 청송장을 돌며 유권자들에게 지지를 호소하는 유세를 펼쳐 뜨거운 관심과 박수를 받았다.

윤 후보의 유세에서 “저는 4년 전에도 청송읍민 여러분의 60%가 넘는 압도적인 지지를 받고 당선이 되었다”며 “지난 4년간 도정질문과 5분 자유발언을 통한 농작물재해보험의 5% 인하, 송생~주왕산 간 4차로 도로확장 예산 확보, 주민숙원사업 33억9000만원 예산의 집행의 성과를 얻었다”며 “재선 도의원으로 당선이 된다면 청송소방서 신설, 4년간 지속적으로 주장해온 무역이득공유제의 조속한 실행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정직한 후보, 능력 있는 후보 저 윤종도를 6월 8·9일 사전투표와 6월 13일 투표에서 꼭 선택해 주셔서 힘 있는 일꾼으로 일할 수 있게 기회를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윤종도 후보는 매일 청송군청 네거리와 진보 삼거리에서 퇴근 인사를 하며 진정성 있는 선거운동으로 많은 응원을 받고 있다.

원용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원용길 기자
원용길 기자 wyg@kyongbuk.com

청송·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