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제4회 전국청도관광사진공모전 수상작 소개…동상 최인숙씨 '새마을발상지'
제4회 전국청도관광사진공모전 수상작 소개…동상 최인숙씨 '새마을발상지'
  • 류희진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2일 21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3일 수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만이 가진 특징 담아…지역 홍보 도움 되길"
동상 수상자 최인숙씨의 ‘새마을 발상지’
청도군이 주최하고, 경북일보가 주관한 ‘제4회 전국청도관광사진공모전’ 에서 금상은 정태영(포항시, 상금 500만 원) 씨의 ‘터널’, 은상 김석겸(청도군, 상금 300만 원) 씨의 ‘혼신지 일몰’, 동상(상금 150만 원)은 최인숙(청도군) 씨의 ‘새마을발상지’와 최진수(밀양시) 씨의 ‘청도의 일상’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동상 수상자 최인숙(45·청도군)
△동상 최인숙씨 수상소감 〓 먼저 제4회 전국청도관광사진공모전의 큰 상을 준 심사위원과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남편을 따라 다니며 사진을 접한 뒤 한 컷, 한 컷 찍어나가다 보니 오늘의 영광스러운 동상 수상까지 이어져 너무 기쁘다.

청도는 새마을 운동의 발상지다.

아침햇살과 달리는 기차, 청도만이 갖고 있는 새마을 로고와 소나무의 구도를 심사위원들이 긍정적으로 평가한 것 같다.

앞으로 청도 홍보와 사진예술 문화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

류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류희진 기자
류희진 기자 hjryu@kyongbuk.com

포항 남구지역, 의료, 환경, 교통,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