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두현, 새마을문고 활성화 방안 토론회 가져
윤두현, 새마을문고 활성화 방안 토론회 가져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6년 03월 14일 22시 17분
  • 지면게재일 2016년 03월 15일 화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두현 대구 서구 새누리당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14일 내당동 북카페에서 열린 새마을문고 내당2·3동 지부 월례회에 참여해 회원들과 새마을문고 운동의 활성화 방안에 대한 토론을 벌였다.

윤 후보는 "새마을문고는 올해 창립 55주년으로 전국 20만여 명의 회원이 1천300여 곳의 새마을 작은도서관을 운영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책 읽는 즐거움, 나눔과 어울림, 행복한 문화공동체를 추구하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새마을문고가 지역 문화운동의 거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같이 노력하자"고 말했다.

윤 후보는 또,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새마을부녀회 등과 함께 새마을운동의 한 축을 담당하는 '새마을문고 운동'은 국가문화융성의 토양을 마련하는 운동"이라며 "작은도서관 운영활성화, 새마을문고 운동의 위상 제고 등 주민과 함께하는 행복한 문화공동체만들기에 적극 힘을 보태겠다"고 강조했다.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